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원래 시력이 별로 좋지 않은 편이지만, 안경 착용하는 것을 싫어해서 대학교 본과 3학년까지는 안경을 착용하지 않고 지냈습니다.

병원 실습을 나가면서 안경을 착용하지 않으니까 사람들을 잘 알아보지 못 하고 인사하는 타이밍을 놓치는 일이 반복되면서 사람들에게 건방진 인상을 주는 것 같아서 그 때부터는 안경을 꾸준하게 착용하고 있습니다.

안경을 착용하면 늘 적응하는데, 시간이 좀 걸리는 편이었는데... 명동의 한 안경점에서 안경을 맞춘 이후로는 새 안경을 써도 바로 적응할 수 있었습니다. 작년에는 얼굴 형태를 다 측정해서 맞춤형 바젤 안경을 제작했는데, 안경을 착용하자마자 편하게 적응할 수 있어서 매우 만족하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 주 화요일 밤에 딸아이가 앉아 있는 저에게 갑작스럽게 달려오면서 과격하게 안기는 바람에 얼굴 쪽에서 '뚝' 소리가 나면서 안경 다리가 부러졌습니다...-.-;

[딸아이의 과격한 애정 표현때문에 부러진 안경 다리...ㅠ.ㅠ]


눈이 편한 바젤 안경은 명동의 안경점에 연락을 취해서 택배로 보낸 후에 A/S를 받기로 했는데, 보름 정도 걸릴 예정이라고 합니다.

예전에 착용하던 안경을 써보니까 시야가 어질어질하더군요.(잠시 사용할 목적으로 렌즈를 재활용한 안경이라서 더욱 초점이 안 맞습니다...-.-;) 이 안경으로는 생활을 제대로 할 수 없을 것 같아서 수요일에 일찍 나와서 콘택트 렌즈를 맞췄습니다.

안경이나 콘택트렌즈에 대해서는 잘 모르지만, 좌우의 난시가 상당히 차이가 있다는 설명을 들었는데, 정작 렌즈를 보니까 난시 교정은 같은 수준으로 되어 있어서 좀 불안했는데.. 상당히 어지럽더군요...-.-;

제가 잘 적응을 하지 못 하는 것일 수도 있어서 3일을 참고 착용을 하다가 계단을 내려갈 때 계단이 튀어올라오는 느낌 때문에 다시 안경점을 방문해서 렌즈를 교환했습니다. 이번에는 좌우의 난시 교정을 다르게 했습니다. 다행히 눈이 좀 편해지기는 했는데, 여전히 어지러운 느낌이 있습니다. 콘택트 렌즈 관리가 귀찮아서 1회용 데일리 렌즈로 구입을 했는데, 이번에는 좌우를 바꿔서 표시해 주는 바람에 이 안경점에 대한 신뢰는 안드로메다로...-.-;(난시는 오른쪽이 심하고, 시력은 왼쪽이 더 나쁜 편이라서 제가 알아서 착용했다는...)

여하튼 A/S를 보낸 안경이
어서 빨리 돌아오기를 기도하는 수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P.S.
이번 주말에 란셋 세미나 참가하면서 명동에 있는 안경점에 들러서 비상용 안경을 하나 더 맞춰야 할 것 같습니다.


  1. Favicon of https://cansurvive.tistory.com 흰소를타고 2009.11.23 13:11 신고

    아!! 란셋 에디터 세미나 이벤트 당첨(?) 명단에서 보았습니다.
    후기고대하고 있겠습니다. ^^
    청년의사 칼럼속의 사진속의 강렬한 눈빛의 원인이 저 안경때문이셨군요 ^^

    • Favicon of https://mabari.kr 마바리 2009.11.23 13:29 신고

      그 당시에는 초큼 불편한 안경을 쓰고 있던 시기라서...^^

      작년에 바젤 안경을 착용한 이후로는 안경에 대한 불편은 없었는데, 정작 a/s를 보내고 나니까 불편함이 태산같이 밀려오네요...-.-;

+ Recent posts